Arcadia

입석부근 / 立石附近
2016
Film
commissioned by Platform-L Contemporary Art Center
single-channel 2K digital color film, surround sound, 45min, 2016

ARCADIA(Ipsuk Bugeun) is originally conceived from a representative figure in Korean literature writer Hwang Sok-yong’s debut novel Ipsuk Bugeun(1962). It was filmed in the winter of 2015 at Towangseong Waterfall, a sacred place in the history of Korean mountaineering located in Mt. Sorak. Ipsuk Bugeun represents the stark beauty of nature, created by the transiently shaped ice walls against the elaborately forged rocks formed through time, and human’s genuine and sublime pursuit to witness the artistry and splendor of nature. The lines excerpted from the novel which depicts a boy’s existential grow through encountering moments of justice, friendship, death and rests in a composed matter are translated synesthetically into Jang’s video. Collaboration with art director Lee Kyungsoo(workroom) the original typeface from the 1962’s Ipsuk Bugeun was adapted to the film and music direction by Jung Jaeil enhances the narrative experience of the viewer appealing to auditory sense .

장민승의 씨네마토그래피 ‹입석부근›은 한국을 대표하는 문인 황석영 작가의 등단 작품 『입석부근(立石附近, 1962)』 을 근간으로 하고 있다. 한국 등반사의 성지(聖地)인 설악산 토왕성 폭포에서 2015년 겨울에 촬영된 ‹입석부근›은 억겁의 시간이 만든 기암(奇巖)과 일시적으로 형성된 빙벽이 대비되는 자연의 위용, 아름다움을 발견하고자 하는 인간의 정직한 도전과 그 숭고함을 담고 있다. 한 소년의 실존적 성장을 통해 정의와 우정, 죽음과 휴식을 담담하게 묘사하는 소설의 문장들은 장민승의 영상을 통해 시청각적으로 번역되었다. 이번 영화는 아트디렉터 이경수(워크룸)와의 협업을 통해, 1962년 출판 당시의 『입석부근』 원본 활자와 표현을 인용하였으며 음악감독 정재일의 협업으로 청각에 의한 서사 전달을 극대화하였다.